> 뉴스 > 뉴스 > 제약/바이오
       
변화하는 한국콜마…사업구조 재편·사명변경
씨제이헬스케어 인수자금 부담…핵심사업 집중 시 기업가치 제고 예상
2020년 02월 21일 (금) 07:03:01 조정희 기자 news@pharmstoday.com

한국콜마가 제약사업부문 매각과 사명변경 등을 추진하면서 체질 개선에 나섰다.

업계에 따르면 한국콜마홀딩스는 최근 자회사인 한국콜마의 제약사업부문 및 또 다른 자회사 콜마파마를 매각하기 위해 국내 사모펀드(PEF) IMM프라이빗에쿼티(IMM PE)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주관사는 삼일회계법인이며, 거래 금액은 약 7500억 수준으로 알려졌다.

한국콜마홀딩스는 지난해 9월 기준으로 한국콜마 지분 27.79%, 콜마파마 지분 72.97%를 보유하고 있다.

이번 매각 추진은 재무구조 개선과 핵심사업에 집중하기 위한 것이라는 시각이 지배적이다.

한국콜마는 지난 2018년 4월 씨제이헬스케어를 1조 3100억원에 인수했다. 이 과정에서 인수자금을 위해 6400억원의 금융권 차입 및 회사채 발행 등 약 9000억원의 재무적 부담이 늘어났다.

한국콜마의 매출 중 약 78%는 화장품 부문, 22%는 제약 부문이 차지하고 있다. 2018년 기준 제약 부문의 매출은 1944억원을 기록했고, 2019년 3분기까지 누적 1402억원에 달해 연매출 2000억원으로 추산된다.

1992년 설립된 비알엔사이언스가 상장폐지 후 회생절차를 거쳐 2012년 한국콜마홀딩스에 인수된 이후 이름이 바뀐 콜마파마는 제네릭 의약품 중심으로 사업을 영위해왔다. 2014년 연구소 조직을 정비하고 개발본부를 신설해 연구개발과 함께 CMO 수탁생산 분야로 시장을 확대했다.

콜마파마의 매출은 2018년 784억원, 2019년 3분기 누적 708억원으로 연매출 1000억원을 앞두고 있다.

거래가 완료되면 한국콜마는 화장품 부문에 집중하고, 제약 부문은 씨제이헬스케어로 재편될 것이라는 예상이다.

사업구조 재편과 함께 한국콜마는 대대적인 사명 변경을 추진 중이다. 당초 '콜마' 이름을 넣어서 변경할 예정이었으나 글로벌 진출을 염두에 두면서 미국 콜마와 사명이 겹치자 한국콜마는 'HK', 씨제이헬스케어는 '에이치케이 이노엔(HK InnoN)'으로 결정됐다.

씨제이헬스케어의 사업자등록증은 이미 변경된 상태이며, 오는 3월 주주총회에서 안건 통과 이후 적용될 전망이다.

씨제이헬스케어는 지난해 3분기까지 누적매출 3952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국산신약 30호인 역류성식도염 치료제 '케이캡(성분명 테고프라잔)'이 지난해 3월 출시된 지 10개월만에 264억원을 기록하는 등 성과를 거두고 있어 성장성이 기대되고 있다.

또한 상장을 위한 기업공개(IPO) 준비에 착수한 상태여서 올해 안에 마무리 될 경우 사업구조 재편과 함께 기업가치 제고에 영향을 끼칠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한국콜마는 매각관련한 한국거래소 조회공시요구에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며 "아직까지 구체적으로 결정된 바는 없다"고 답변했다.

     관련기사
· CJ헬스케어, HK이노엔으로 사명 변경
조정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메디팜스투데이  |  04714 서울특별시 성동구 왕십리로21길 10-1 3층 (행당동 286-44)  |  Tel 02)2293-3773  |  Fax 02)364-3774
사업자등록번호:110-81-97382  |  등록번호: 서울, 아00051  |  등록연월일:2005.09.12
편집인:고재구  |  발행인:고재구 (주)메디팜스  |  청소년보호책임자:발행인:고재구
Copyright © 2008-2020 메디팜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