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 > 제약/바이오
       
한국릴리, 건선 치료제 ‘탈츠 론칭 심포지엄’ 성료
2018년 11월 09일 (금) 10:06:44 문윤희 기자 news@pharmstoday.com

한국릴리(대표: 폴 헨리 휴버스)는 지난 1일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에서 국내 피부과 분야 석학들이 참여한 가운데 건선 치료제 ‘탈츠(성분명: 익세키주맙) 론칭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탈츠 론칭 심포지엄에서는 인터루킨 17A 억제제 등 새로운 생물학적제제 등장에 따른 빠른 피부 증상 개선을 포함한 건선의 새로운 치료 목표에 대한 내용이 다뤄졌다.

분당차병원 피부과 김동현 교수의 ‘더 나은 건선 관리를 향하여: 목표 지향 치료 접근법(Toward Better Control for Psoriasis: Treat To Target Approach)’에 이어, 캐나다 여성대학병원(Women’s College Hospital) 피부과 옌센 양(Jensen Yeung) 교수가 ‘건선 치료 기준 향상: 빠른 피부 개선이 새로운 목표다(Raising the Bar in Psoriasis Treatment: Rapid Clearance Is the New Goal)’를 주제로 발표했다. 

김동현 교수는 발표를 통해 중등도 및 중증 판상 건선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된 UNCOVER-1, 2, 3 연구를 집중 조명했다.

UNCOVER-1, 2, 3 연구에서 탈츠를 4주마다 투여한 환자군은 12주차에 건선 면적과 중증도가 베이스라인 대비 90% 이상 개선됨을 의미하는 PASI 90 비율이 각각 64.6%, 59.7%, 65.3%로 위약군(0.5%, 0.6%, 3.1%)보다 유의하게 높았다.

UNCOVER-2, 3에서는 에타너셉트 투여군을 추가로 비교한 결과, PASI 90 달성률에서 탈츠가 에타너셉트(18.7%, 25.7%)보다 우월한 것으로 나타났다.

탈츠와 우스테키누맙을 비교한 IXORA-S 연구에서의 4주차 때 탈츠 투여군의 PASI 90 비율은 18%, 우스테키누맙 투여군은 2.4%로 유의한 차이를 보였으며(p<0.001), 12주차에는 탈츠 투여군 73%, 우스테키누맙 투여군 42%로 탈츠의 유의하게 높은 치료 효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p<0.001). 특히 PASI 100 달성 비율은 탈츠 투여군은 12주, 24주차에 각각 36%, 49%였으며, 우스테키누맙 투여군은 15%, 24%였다.

이어 옌센 양 교수는 UNCOVER-1, 2, 3 연구에서 탈츠의 빠르고 우수한 PASI 75 도달 효과 및 안전성 프로파일에 대해 설명했다. UNCOVER-2, 3에서 탈츠를 4주마다 투여한 환자군 중 12주차에 PASI 75를 달성한 비율은 77.5%와 84.2%로, 에타너셉트(41.6%, 53.4%)와 위약(2.4%, 7.3%)과 비교해 우월한 치료 효과를 보였다.

3개 연구 모두에서 투여 1주차부터 위약 투여군 대비 유의한 차이(p<0.001)가 나타나 탈츠의 신속한 치료 효과를 확인했고, 에타너셉트와 비교해 유사한 안전성 프로파일을 보였다.  

실제 세계보건기구 보고서에 따르면 환자들이 건선 치료에 기대하는 바로 더 빠른 개선 효과(94.2%)가 모든 부위 병변의 개선(93.3%) 못지 않았다. 대외활동이 활발하고 취업, 결혼 등 인생의 중요한 전환점을 맞는 2-30대 젊은 연령대에서 발병하는 건선의 특성상, 보다 빠르게 개선되는 것에 삶의 질 측면에서 중요한 가치를 두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김동현 교수는 “’거의 또는 완전히 깨끗한 피부’라는 목표 지향 치료(treat-to-target)가 전세계적 치료 트렌드로 자리잡아 가고 있다”며 “인터루킨 17A 억제제 탈츠는 기존 건선 치료제인 우스테키누맙 및 에타너셉트와의 비교 임상 시험을 통해 우월한 치료 효과를 보이며 높은 수준의 치료 목표(PASI 90)를 달성했고, 환자마다 차이를 보이나 1주차부터 빠른 피부 병변 개선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치료제”라고 말했다. 

한국릴리 폴 헨리 휴버스 대표는 “오늘 논의된 완전히 깨끗한 피부에 대한 목표 지향적인 치료 접근 및 빠르게 나타나는 효과는 치료 성적과 환자들의 삶의 질 향상에 주요한 지표이며, 임상을 통해 확인한 탈츠의 이러한 치료적 이점을 국내 피부과 전문의들과 공유할 수 있어 의미있는 자리였다”라며, “최근에는 산정특례 적용 등 중증 건선 치료 환경이 크게 개선된 만큼 기존 전신 치료 및 생물학적제제에 반응이 없거나 경제적 부담으로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했던 환자들이 보다 적극적인 치료를 받을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윤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침묵의 장기 간이 딱딱하게 굳는 ...
불임 치료 여성 성생활 악화
美 페니스 이식 男 상태 호전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메디팜스투데이  |  04714 서울특별시 성동구 왕십리로21길 10-1 3층 (행당동 286-44)  |  Tel 02)2293-3773  |  Fax 02)364-3774
사업자등록번호:110-81-97382  |  등록번호: 서울, 아00051  |  등록연월일:2005.09.12
편집인:고재구  |  발행인:고재구 (주)메디팜스  |  청소년보호책임자:발행인:고재구
Copyright © 2008-2018 메디팜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